뉴스와자료

  • 현대모비스, 美 MIT와 손 잡고 ‘미래차 신기술 접목’ > 업계소식

업계소식

현대모비스, 美 MIT와 손 잡고 ‘미래차 신기술 접목’

페이지 정보

165 Views  19-06-10 11:18 

본문


현대모비스(주)는  경기도 용인 소재 기술연구소에서 미국 매사추세츠공과대학(MIT)과의 산학 프로그램의 일환으로 경영층 대상 ‘기술 컨퍼런스’를 개최했다고 5월 6일 밝혔다.

이 날 행사에는 현대모비스 박정국 사장을 비롯한 50여명의 회사 경영진이 참석했으며, MIT 경영대학 교수이자 미국 연방정부 혁신 자문인 마이클 슈라지(Michael Schrage) 교수가 ‘차세대 IT’를 주제로 강연을 펼쳤다.

이와 함께 미래기술 개발과 디지털 솔루션 등에 대한 MIT 연구결과를 청취하고 기업 혁신을 위한 의견을 나누는 자리도 가졌다.

현대모비스는 자율주행, 커넥티드카 등 미래차 신기술 개발에 효과적으로 대응하기 위해, 올해 초 MIT 산학프로그램(ILP; Industrial Liaison Program)에 가입한 바 있다.

MIT 산학프로그램은 연 특허 수입만 5백억원에 달하는 요소 기술 포트폴리오와 1,700여개 동문 스타트업과 탄탄한 네트워크를 보유하는 등 세계 최고 수준의 경쟁력을 자랑한다. 특히 신개념 선행기술을 상업화 단계로 구현하는데 독보적인 역량을 갖추고 있는 것으로 알려졌다.

현재 현대자동차, BMW, 삼성, LG, 혼다와 덴소 등 글로벌 기업들이 이 산학프로그램에 참여하고 있으며, 현대모비스는 국내 자동차부품사로는 처음으로 가입했다.

MIT 산학프로그램은 경영층 기술컨퍼런스 외에도 혁신 스타트업 매칭과 MIT 프로젝트 열람 등 다양한 서비스를 제공한다.

혁신 스타트업 매칭은 현대모비스가 중점적으로 필요한 기술과 MIT 출신 스타트업 풀(pool)을 연결해 개발 협력이 성사되도록 지원하는 제도이다. 현대모비스는 이러한 매칭 제도를 활용해 스타트업이 보유한 첨단 선행 기술을 차량용 시스템에 빠르게 접목한다는 계획이다.

이러한 협력 활동을 통해 현대모비스는 최근 적극적으로 추진하고 있는 오픈이노베이션을 한층 가속할 수 있을 것으로 기대하고 있다. 현대모비스는 국내 오픈이노베이션 전담조직과 미국 실리콘밸리에 오픈이노베이션 센터인 ‘엠큐브(M.Cube)’를 운영하면서 글로벌 유망 스타트업 발굴과 글로벌 ICT 기업 등과 협력을 강화하고 있다.

MIT 연구랩은 분야를 넘나드는 요소 기술 포트폴리오를 다량으로 구비하고 있다. 이에 따라 정보통신, 헬스케어, 신소재 등 미래차 융복합 기술 개발에도 도움이 될 것으로 예상된다.

환영합니다
Quick Menu

TOP