뉴스와자료

  • 만도-유니티 'VR 기반' 자율주행 개발환경 구축 업무협약 체결 > 업계소식

업계소식

만도-유니티 'VR 기반' 자율주행 개발환경 구축 업무협약 체결

페이지 정보

392 Views  21-06-04 13:18 

본문

자동차부품 기업 (주)만도(대표이사 정몽원)는 4월 27일 서울 강남구 유니티 코리아에서 실시간 3D 개발 플랫폼 기업 유니티와 ‘가상현실(VR) 기반 자율주행 개발환경 구축’ 업무협약을 체결했다고 밝혔다.
향후 양사는 기존 자율주행 전방카메라 비전 센서 협업 범위를 확대해 레이다, 라이다, 서라운드 카메라 등 ‘멀티 센서 퓨전’ 검증 고도화를 추진해 나간다는 계획이다.
만도와 유니티는 2018년부터 전방카메라를 사용해 3차원 VR 환경의 자율주행 시나리오를 검증해 왔다. VR은 차량, 보행자 등 사물 인식뿐만 아니라 날씨 등 환경 조건 검증도 가능하며 만도는 자율주행 기술과 양산 경험을 인정받고 있다.
양사는 기존 협업 성과를 바탕으로 레이다, 라이다, 서라운드 카메라 등 자율주행 인식 관련 모든 제품에 대한 VR 검증 개발환경을 구축할 예정이며 검증 범위는 자율주행 인지·판단·제어 등 전 영역으로 확대된다고 밝혔다.
만도 강형진 센터장(ADAS R&D)은 “실제 주행으로 모든 자율주행 시나리오를 검증하는 데는 한계가 있다”며 “인공지능 기술 고도화를 위해 유니티와 함께 고품질 3차원 자율주행 데이터 검증 환경 구축을 위해 최선을 다하겠다”고 말했다.
유니티 인공지능․머신러닝 수석 부사장 대니 랭 박사는 “매우 정확한 실제 도로 상황의 인스턴스를 대규모로 제작하고 반복 학습 정제에 활용하는 것은 센서 퓨전의 성능을 높여 물체를 올바르게 탐지하는 데 필수적”이라며 “유니티는 고품질 합성 데이터 세트와 시뮬레이션을 빠르고 간편하게 만들 수 있어 첨단운전자보조시스템(ADAS)의 센서 툴을 개발하거나 훈련하는 데 효과적인 플랫폼”이라고 전했다.

환영합니다
Quick Menu

TOP