뉴스와자료

  • 현대공업, 현대트랜시스에 고부가 시트 부품 공급 > 업계소식

업계소식

현대공업, 현대트랜시스에 고부가 시트 부품 공급

페이지 정보

799 Views  23-04-24 13:21 

본문

자동차 시트부품 전문생산업체인 (주)현대공업(대표이사 강현석)이 북미 진출의 첫 성과로 현대차 미국 전기차 시트 공급업체인 현대트랜시스(주)에 6년간 약 7500만 달러(약 985억원)의 고부가 시트 부품을 공급한다고 4월 5일 밝혔다.
이번 계약을 통해 현대공업은 6년 동안 아이오닉5와 아이오닉7에 암레스트, 헤드레스트, 레그레스트를 공급할 예정이다.
현대공업은 2024년부터 미국 조지아주 신규 공장을 통해 양산을 시작할 계획이고 이번 계약을 기점으로 미국 공장을 통한 전기차 내장재 생산을 본격화할 예정이라고 말했다.
현대공업 관계자는 “이번 현대트랜시스 수주는 북미 진출의 포문을 여는 계약이라는 점에서 의미가 크다”며 “이를 시작으로 미국 조지아 법인을 통해 본격적으로 고객사와 해외 포트폴리오 다변화를 이뤄갈 계획”이라고 말하며 이어 “북미 시장 확대를 위해 지속적으로 마케팅을 진행하며 고부가 시트 부품 분야를 선도할 것”이라고 전했다.

환영합니다
Quick Menu

TOP