뉴스와자료

  • HL만도, 교통사고 피해 중증장애인에 휠체어 기증 > 업계소식

업계소식

HL만도, 교통사고 피해 중증장애인에 휠체어 기증

페이지 정보

547 Views  23-10-12 14:27 

본문

EV 및 자율주행 솔루션 전문기업 (주)HL만도(대표이사 정몽원) 한국교통안전공단과 전국 교통사고 피해 중증장애인 75명에게 ‘사랑의 오뚝이 휠체어’를 기증했다고 9월 22일 밝혔다. HL만도는 이번 행사를 위해 전동·수동 휠체어 44대와 전동 휠체어 배터리 14대, 전동스쿠터 17대 등 약 1억원의 휠체어를 주문 제작했으며, 전국 각지 대상자 자택으로 전달할 예정이라고 전했다.
사랑의 오뚝이 휠체어는 경영을 위해서라면 휠체어를 타고서라도 세계 곳곳을 누빈 고(故) 정인영 HL그룹 창업회장의 기업정신을 기리기 위해 2012년에 시작돼 올해로 12년째를 맞았다.
HL만도 관계자는 “오뚝이처럼 다시 일어나 전 세계를 누비며 경영 일선을 돌본 창업회장의 일화는 여전히 대중의 기억 속에 남아 있다”며 “당시 휠체어 경영의 기업가 정신을 보여준 정 창업회장은 ‘재계의 부도옹(오뚝이)’이라 불렸으며 정 창업회장의 정신을 새기기 위한 행사”라고 설명했다.
이번 행사는 전북 익산시에서 개최되었으며 HL만도는 익산, 원주, 평택, 판교 등 자사 사업장 중심 전국 순회 기증 행사를 진행하며 사랑의 오뚝이 휠체어 수혜자는 올해까지 722명에 달한다.

환영합니다
Quick Menu

TOP