뉴스와자료

  • 히트펌프 솔루션으로 겨울철 전기차 주행거리 문제 해결 > 업계소식

업계소식

히트펌프 솔루션으로 겨울철 전기차 주행거리 문제 해결

페이지 정보

517 Views  24-03-14 09:04 

본문

한온시스템은 낮은 전력 소모로 겨울철 전기차 주행거리 문제를 해결하는 ‘히트펌프’ 자체 테스트 결과를 2월 20일 공개했다.
한온시스템은 겨울철 날씨에 가까운 영하 20도, 영하 7도의 두 환경을 조성 후, 경쟁사 차량과 비교 평가를 진행했으며 탑승자 편의성과 주행거리 측면에서 높은 효율성을 입증했다.
한온시스템 히트펌프를 장착한 차량은 테스트 20분 만에 두 환경에서 모두 토출 공기 온도가 경쟁 제품보다 약 9도 더 뛰어난 성능을 보였으며, 이는 실내 온도를 비교적 빠르게 올려 탑승자의 편의성을 높일 수 있다. 또한, 영하 20도, 영하 7도에서 각각 28%, 40% 더 적은 전력을 소비해, 주행거리에 긍정적 영향을 미치는 것을 입증했다.
한온시스템 CTO인 울리 스투헤츠(Uli Stuhec) 박사는 “히트펌프는 탑승자와 배터리 온도 유지를 위한 난방이 필요한 겨울철에도 주행거리를 유지하는 효과로 전기차 주류 기술로 자리 잡고 있다.”며 “한온시스템은 히트펌프 제품을 공급하는 전기차 열관리 분야의 선두주자 역할을 하고 있다.”고 전했다.
최근 환경부가 발표한 보고서에 따르면, 주행거리 성능 테스트 상위 4개 차량에는 차량에 모두 한온시스템 히트펌프 시스템이 장착되었으며, 동일하게 히터를 켠 상태에서 영하 7도(저온)와 영상 25도(상온)를 비교했을 때, 90% 이상의 주행거리 성능을 보였다.
울리 스투헤츠 박사는 "한온시스템은 탁월한 난방 성능과 에너지 효율성을 갖춘 히트펌프 솔루션을 제공하는 능력을 입증했으며, 이것은 우리의 기술적 전문성과 고객사의 신뢰에 기반한다”며 “향후 전기차가 지속적으로 발전할 것을 예상함에 따라, 선도적으로 열관리 시장의 니즈를 파악해 친환경 냉매 사용 등의 열관리 솔루션 개발에 더 적극적으로 참여할 것”이라고 덧붙였다.
한편, 한온시스템은 2000년 초반부터 글로벌 완성차 업체들과 초기 시스템 설계 및 프로그램 개발을 시작해, 2014년 1세대 히트펌프 시스템 양산에 성공했으며, 최근에는 업계 최초로 친환경 냉매를 활용한 R744용으로 설계된 800V(고압) 전동 컴프레서 및 부품 등을 선보이고 있다.

환영합니다
Quick Menu

TOP